이전 게시판 보기

 


 노후대책(老後對策)이 없다?

 한두석

 2007-11-21 오후 5:35:00  1232

 

 

 

'노후준비'를  생각한다
 

우리가 시방 이 가파른 ‘노후(老後)’를 살면서 과거 젊어서부터 이를 얼마나 준비해 왔고, 또 지금 어떻게 대처(對處)하고 있는가 자문해 본다. 어제 도하의 몇몇 신문보도에 의하면, 우리가 살고 있는 서울의 시민33%가 이를 거의 하지 않고 있다는 것이다 <2006 서울 서베이(survey) 분석>.


그러면서도--노후준비 없어도-- 자녀와의 동거는 싫다고 한다. 노후준비 방법에는 절반 이상이 ‘보험’을 선호하고, 다음이 ‘저축’, 그리고 ‘개인연금’-‘부동산 투자’ 등 순위로 돼있다.


이런 양상(現實)이라면, 지금 이른바 ‘베이비 붐 세대’인 젊은이들(40대)의 직업정년(職業停年)이 끝나는 앞으로 10넌 후에 쏟아져 나올 사회 ‘빈곤층(貧困層)’ 형성이 심히 걱정된다. 계속 우리는 향후 적어도 10~20년 이상 건강장수(健康長壽)를 더 누려야 하기 때문이다.


>>

 

 
 
       
 
     

 

63 3 4
노후대책(老後對策)이 없다?     한두석 2007-11-21 1233 88
22 2008 동북아의 한반도 정세와 전망       한두석 2008-01-17 134 15
21 윤택한 노후를 위하여     한두석 2008-02-12 1229 78
20 '실버 서핑'은 고령사회를 행복하게 하는 것...     한두석 2008-03-02 1357 90
19 해외여행(海外旅行)의 호기심과 영양보충     한두석 2008-07-10 1034 80
18 한반도의 행방     한두석 2010-03-28 837 70
17 신춘수감(新春隨感) 산책     한두석 2011-01-07 806 71
16 세계는 어디로 가는가     한두석 2011-02-13 916 87
15 (삭제)     한두석 2011-04-29 936 61
14 인간의 도리, 신앙의 길     한두석 2011-06-19 790 64
13 한반도 주변 4강 추이 추세     한두석 2011-07-23 780 72
12 신 러시아 20년, 한-러 관계     한두석 2011-08-28 719 54
11 동북아 세력균형의 새로운 재편     한두석 2011-09-17 716 58
10 친구야, 오늘도 함께 꿈꾸자     한두석 2011-10-25 740 59
9 중국은 어떤 이웃일까     한두석 2011-11-06 703 63
8 [서평] 전쟁론 [1]    한두석 2012-01-20 904 73
7 한국, 향후 40년(2052) 신성장동력의 코리어가 크게 떠...     한두석 2013-01-06 1458 56
6 [승전 51, 단상] 진리와 자유, 그리고 정의...     한두석 2013-07-28 481 53
5 지금은 역설의 시대     한두석 2013-12-22 565 54
4 샹하이-오사카의 지정학적 의미     한두석 2014-05-18 425 42
      
[1][2] 3 [4]